좋은사람들 2008. 11. 3. 15:36 TV방송/연예
국내 최고의 몸값을 자랑하는 MC는 누구일까요? 많은 분들이 "유재석"이라는 이름을 떠올리실 겁니다. 1회 출연료가 몇백에 달한다는 소문이 무색할정도로 많은 프로그램의 MC를 도맡아 왔습니다.

2006년에 4개, 2007년에 7개, 2008년에는 굵직한 방송4개(+영화 1개)에 출연해서 큰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2008에는 꿀벌대소동이라는 영화목소리까지 더빙했었네요.

이렇게 굵직굵직한 프로그램에서 유재석이 빠지지 않게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유재석의 출연으로 이렇게 굵직굵직한 프로그램이 되었을까요?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섭외 1순위 유재석, 왜?

유재석이 보증한다. 시청률~이만큼~ (급조한 그래프라 조잡한점 이해부탁드려요~)


안전재고라는 개념이 있습니다. 창고에 어느정도선 만큼의 재고율은 항상 유지되어야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도 물품 출하량을 일정하게 유지시킨다는 개념입니다. 초반의 유재석은 안전시청률 개념으로 프로그램에 투입되었습니다. 유재석 한명이 출연한다는 사실 하나로 최저 시청률은 보장이 되었으니까요. 파란면적이 유재석의 출연으로 확보되는 안전시청률입니다.(사실보다 과장되게 그린점은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나머지 맴버들이 어떻게 해주느냐에 따라 시청률이 죄지우지되고, 유재석혼자로서는 안정적인 시청률을 확보 할수 있었기에, 각종 쇼프로에서는 유재석은 섭외 1순위였습니다.


  
동료들 캐릭터를 하나씩 만들어주는 미다스손을 가진 자.


<해피투게더>에서 유재석은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MC처럼 보이지만 유재석의 숨은 재능은 여기서도 발휘됩니다. 저번주에는 신봉선에게 "신봉선은 콧대 높은 여자"라는 이미지를 확실히 새겨주었습니다. 이완과 송창의를 사이에 두고 한명을 선택하라는 상황을 신봉선에게 던져주면서 "신봉선은 남자의 마음을 가지고 노는 밀고당기는대 선수라니까요~" 라는 말 한마디로 신봉선은 "옳지 않아~" 이후에 "신봉선은 콧대높은 여자" 라는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어 주기도 했습니다.

<무한도전>에서도 박명수에게 형은 이것좀 고쳤으면 좋겠다며 "유재석의 박명수 따라잡기"에서는 직접 박명수의 단점을 보여주는 동시에 그 단점을 캐릭터로 만들어 버렸습니다. 지금의 박명수는 그런 못된형님의 캐릭터가 잘 어울리게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패밀리가 떴다>에서 김수로와 이천희 구도, 예진아씨의 의외로 당당한 캐릭터를 제외하고 나머지 맴버들은 특별한 이미지가 각인되어 있지 않은 상황이었습니다. 하지만 유재석의 미다스의 손은 여기서도 진가를 발휘합니다. 이효리는 성질급한 진행자로, 대성과는 덤앤더머 바보이미지로, 윤종신에게는 마법의 요리사? 이미지등 여러가지 시도를 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요즘 김종국에게는 "수로형이 종국이한테 쫄더라~" ,"나두 자꾸 종국이 눈치를 보게된다" 식으로 강한 이미지를 심으려고 계속 시도하려는 모습을 보이는데.. 과연 미다스손이 거쳐가면 김종국이 떤 캐릭이 탄생하는지 궁금합니다.

물론 유재석과 함께한다고 모든 캐릭터가 성공하는것은 아닙니다. 그것을 소화해 내고 또 가꾸는 것은 본인의 몫이니까요. 게을리하면 도태되기 마련이라고 생각합니다. 정준하씨의 이미지는 여름부터 뉴스에 간혹 언급된 부분이었습니다면 본인은 별다른 노력을 하는 모습이 보이지 않아서 아쉬운감이 없지 않아 있습니다.

언젠가 유재석의 배려개그에 대한 글을 읽은적이 있습니다. 그 글은 많이 공감되는 내용이었습니다. 자신의 캐릭터만 빛을 발휘하기 보다는 다른 캐릭터들을 배려하는 모습이 있기에 지금의 저자리에 유재석이 있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Comments

  1. 정말 유재석의 재능을 인정안할수가 없네요. 유재석은 모든 게스트들을 아우르면서 자연스럽게 웃음을 유도한다는 것이 장점인 것 같습니다.


    유재석이 있어서 코메디 프로가 즐거워요^^ㅋㅋㅋㅋ
    BlogIcon 재석신봉교 2008.11.03 20:17 EDIT REPLY
    • 작년까지만해도 본방, 케이블 재방에서 까지 보이는게 유재석이라 지루한감이 없지 않아 있었는데..요즘은 유재석때문에 즐겨보는 프로가 많아 졌습니다.~
      BlogIcon 좋은사람들 2008.11.03 21:37 EDIT
  2. 유재석은 현재 방송 3사에서 활약하고있는 많은 개그맨 후배들과 역시 3사의 방송국 아나운서가 되기위하여 엄청나게 노력하는 60% 이상의 사람들이 "교본"으로 삼고있는 예능계의 전설로 희자되고있는
    사람입니다,,,,

    대략 10년간에 걸친 길고긴 무명의 생활에서 겪어야만 햿던 숱하게 많은 혹독한 연예계 생활중에도 수 없이 좌절 하면서 스스로가 포기하려헀던 적이 한두번이 아니었다는 것은 이미 잘알려진 사실이고요, 최 정상에잇는 현실에서 조차 "초심"을 잃지 않고 잇는 유일무이한 사람일겁니다,


    앞으로도 오래도록 우리곁에서 항상 건강한 웃음과 재미를 주는 벗으로 함께 하길,,,,
    굉야의 탕자 2008.11.03 20:43 EDIT REPLY
  3. 트랙백타고 왔습니다.^^

    그런데 이미 봤고, 거거다 추천까지 한 글이군요^^
    좋은 글 계속 올려 주시길 바랍니다.^^

    유재석은 예능계의 태양같습니다.
    뭐 우러러 보는 그런게 아니라(뭐 그럴수도 있겠죠^^)
    태양은 다른 행성들을 끌어당겨서 빛과 열 에너지를 주니까요.
    BlogIcon 파도지기 2008.11.03 21:14 EDIT REPLY
  4. 제가 유재석씨를 가장좋아하는 부분은 비속어를 거의안쓰고
    말투는 어느MC랑 다를거없지만 무난한데도 항상 색달라보이는...
    프로그램마다 다른성격을 띄고 요즘 막말,리얼리티가 대세라고하지만...
    항상 선을지키며 어린아이 어른들과봐도 전혀 거부감이 들지않는다...
    편안하게 미소를지으며 재미있게볼수있다는게 정말 좋다...
    또한 어린게스트부터 나이많은 게스트까지 성격에맞게 질문을하고
    출연자들이 비슷비슷하게 방송에나갈수있도록 조절해주는점...
    끝이없네...ㅋㅋㅋ암튼 유재석씨라는분이 우리나라 MC라는게 자랑스럽습니다..
    세계어느 MC들과 비교해도 전혀모자라지않는...예능의 교과서로 남을만한존재...
    글정말 잘읽었습니다~~ 2008.11.04 01:40 EDIT REPLY
    • 아직 글쓰는 능력은 많이 부족합니다. 감사합니다.
      막말 안하고 선을 지키는 모습은 보기 좋습니다.
      그만의 매력이겠죠~

      후배들에게 교본이 되는 모습이 길이 남을 MC라고 생각합니다.^^
      BlogIcon 좋은사람들 2008.11.04 01:47 EDIT
  5. 비밀댓글입니다
    익명 2008.11.04 14:48 EDIT REPLY
  6. 엠씨 유의 팬이기도 하지만, 솔직한 말씀으로는
    쿵쿵따와 무한도전 사이에는 침몰이 좀 있었지요.
    강병규와 함께했던 물대포도
    조금 진행되는 듯 하다가 결국에는 종영,
    그 후에 천하제일 외인구단
    (저는 이게 무한도전의 전신이라 생각합니다)도 조기 종영,
    서울방송으로 옮겼던 비슷한 포맷의 감개무량도 조기종영되는 비운을 맛봤었지요. ^^
    그런 실패가 있었으니 지금의 성공도 있었겠지만요...^^
    인생대역전 2008.11.04 15:09 EDIT REPLY
  7. 쿵쿵따후로...sbs x맨, 해피투게더 1,2시즌, 진실게임, 놀러와도 있었네요..글고 무한도전..
    해투3, 패밀리가 떴다. 쿵쿵따 이후에 아무것도 없었던 걸로 아시는 것 같아서~
    걍 써 봅니다..
    BlogIcon 윗분 잘 모르는 것 같아서~ 2008.11.04 16:02 EDIT REPLY
  8. 물대포 위험한 초대도 있었군요..그거..재미있게 봤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BlogIcon 윗분 잘 모르는 것 같아서~ 2008.11.04 16:03 EDIT REPLY

Comments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OK

Secret